본문 바로가기
맛집

신당동 하니칼국수에서 먹어 본 알곤이칼국수 후기

by Hyunse OH 2021. 8. 3.
반응형

 

오늘은 신당역 6호선 12번 출구 또는 2호선 1번 출구에서 나와 3분 거리에 위치한 신당동 하니 칼국수에 다녀왔습니다. 제가 일전에 음식점에 메뉴가 적을수록 집중해서 만드는지 맛있다고 한 적이 있었는데요. 이곳도 메뉴가 총 5개뿐이더라고요. 점심은 3개가 끝입니다.

 

알곤이칼국수

 

영업시간

 

  • 매일 11:30 - 22:30
  • 브레이크 타임 15:00 - 17:00
  • 참고로 이곳은 주차장이 없습니다.
  • 웨이팅은 필수...! (필자는 40분 정도 기다렸습니다 ㅠㅠ)
  • 점심메뉴 재료 소진으로 마지막 주문받을 때도 있으니 자리를 비우지 마시고 웨이팅 기다리셔야 합니다.

 

위 사항들 놓치면 저녁에 드시게 될 수도 있습니다.

 

메뉴 (먹어본 것만 후기를 남겨드리고 나머진 정보만 드리겠습니다.)

 

1. 알곤이 칼국수 (10000원)

 

제가 먹은 알곤이칼국수는 얼큰한 맛이 일품이었는데요. 아무래도 파, 고춧가루 등이 들어가서 그런지 땀이 나고 콧물이 나더라고요. 매운 것을 못 드시는 분들은 재첩 칼국수를 드셔야 할 것 같아요. 알, 곤이가 아주 고소하기 때문에 드시가다 맵다 싶으시면 드실 때마다 매운맛을 조금은 잡아줄 겁니다. 하지만 짠 것을 별로 안 좋아하시는 분들은 이 메뉴 비추천합니다. 자극적인 맛이기에 평소에도 소스가 많이 들어간 자극적인 음식 좋아하시는 분들에게 추천하고 싶습니다.

 

2. 재첩 칼국수 (7000원)

 

재첩 칼국수는 부추가 엄청 들어가 있는데 드실 때 칼국수랑 같이 드시면 식감과 맛의 조합이 아주 좋습니다. 그리고 국물이 시원하다는 것 그러나 중간에 다른 사람의 알곤이 칼국수 뺏어 드시다가 이거 드시면 밍밍함을 엄청 느끼실 수 있습니다. 그러니 재첩 칼국수 드신다면 재첩 칼국수만 드시는 걸 추천합니다. 또한 바빠서 그런지 해감이 잘 안 되어있는 경우가 있어서 기왕이면 알곤이 칼국수 드시러 간다~ 생각하고 가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3. 수육 반 접시 (7000원) 한 접시 (18000원)

 

점심메뉴로 수육 반 접시 저녁 메뉴로 한 접시를 판매합니다. 아마도 너무 잘 팔려서 저녁 장사에 지장이 있을까 봐(?) 그런 게 아닐까 싶습니다. 제 생각입니다 ㅎㅎ

 

저녁 메뉴로는 돼지갈비 (15000원) 동그랑땡 (15000원)도 판매 중이라고 합니다.

 

 

알곤이 칼국수가 정말 맛있으니 얼큰한 거 좋아하시는 분들은 신당동에 떡볶이 말고 알곤이 칼국수를 드시러 가보세요! 전 신당동에 파는 떡볶이들은 맛이 없더라고요...

반응형

댓글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