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생활정보

화이자 백신 1차 접종 후기 들려드릴게요! (feat. 송파구 체육문화회관)

by hamong 2021. 7. 21.
반응형

화이자 백신 1차 접종 후기 들려드릴게요! (feat. 송파구 체육문화회관)

 

예방-접종-문자
예방-접종-문자

 

일하고 있는데 갑자기 문자 한 통이 옵니다. 내용은 일전에 신청했던 예약이 성공했으나 번호가 오류가 나서 연락을 못 드렸다. 이번에 대상자가 되었으니 화이자 백신 맞으세요~ 인 것 같더라고요 근데 요즘 스팸 문자가 하도 많아서 스팸 문자인 것 같았는데 전화를 해보니 맞더라고요!

 

그렇게 다음 날 저는 바로!!

 

송파구체육문화회관-입구
송파구체육문화회관-입구

송파구 체육문화회관으로 향했습니다. 저희 집에서 멀리 떨어지지 않은 곳에 있어서 다행이었어요. 백신 맞으러 가기 전에 인터넷에서 많은 정보를 얻어서 갔는데 입구에 사람이 없어서 굉장히 놀랐습니다. 친구는 3시간도 기다렸다 누구는 2시간 기다렸다 이런 정보가 워낙 많았는데 저는 오후 3시 타임이었어서 그런지 사람이 없었습니다.

 

백신-접종-시간-간판
백신-접종-시간-간판

이렇게 입구 오른쪽에 백신 접종시간과 마감시간을 알려주는 간판이 서있는데 노쇼로 인한 당일 등록은 불가하다고 적혀있네요. 아무래도 코로나가 극성이다 보니 입구에서부터 방역은 셀프 방역으로 진행하더라고요 소독하니까 군인 분께서 비닐장갑을 주고 안내해주셨어요.

 

비닐-장갑
비닐장갑

역시 백신을 맞는 곳이라 그런지 장갑도 주시고 손소독제도 가는 곳마다 위치해 있더라고요. 약간 얼마든지 예방할 수 있다면 최대한 해봐라! 이런 느낌이었어요 ㅋㅋ 장갑을 끼고 신분증을 제출하는 곳에서 명부 확인을 하면 2층으로 올라가라고 안내를 받게 됩니다. 안내받은 2층으로 올라가면

 

접종실-내부
접종실-내부

접종을 하기 위해 많은 곳을 지나가야 한답니다. 2층에서 또 한 번 명부 작성을 하고 나서 번호표를 받은 다음 예진을 합니다. 알레르기 반응이 있느냐고 여쭤보셔서 없다 하니까 기저질환이 있느냐 물어보셔서 또 없다고 대답했더니 다음으로 넘어가라고 하더라고요. 거기서 또 한 번 예진을 위와 같은 내용으로 질문합니다. 그리고 번호표를 또 받고 접종을 하러 접종실로 들어갑니다.

접종실-사진
접종실

집에서 출발할 때 저는 화이자 주사를 맞는 거니까 코로나19로 고생하시는 간호사 또는 의사 분들에게 조금이라도 스트레스를 덜 줘야겠다 생각이 들어서 슬리브리스를 입고 갔는데요 ㅋㅋㅋㅋ 간호사 분께서 오 준비된 분이라고 이렇게 오면 너무 편하다고 하셔서 기분이 좋더라고요 ㅋㅋㅋㅋ 화이자 주사를 그렇게 기분 좋게 맞고 나와서 안내받은 대로 15분 대기를 하라고 하셔서 대기를 하러 좌석에 앉았습니다.

 

귀가-안내-화면

앉아서 시간이 다되면 왼쪽에 이름이랑 귀가하셔도 됩니다.라고 뜹니다 그러면 집으로 가는 겁니다 ㅋㅋ 그동안에는 방역수칙에 의거해서 정숙해야 하고 앞에 코로나 관련 영상을 시청하게 되는데 시간 금방 가더라고요. 그렇게 시간이 다되어 저는 집으로 슈슈슉 갑니다.

 

코로나-관련-문서코로나-관련-문서코로나-관련-문서코로나-관련-문서
0123
코로나-관련-문서

화이자는 총 2번 맞아야 하는 백신이기 때문에 이렇게 문서로 2차 접종 날짜가 적힌 문서와 안내문 그리고 주의사항 등이 적힌 문서들을 함께 줍니다. 정말 팩트만 적혀있는 내용들이라 저도 모르게 계속 읽고 있게 되더라고요 ㅎㅎ 접종이 완료가 되면 제가 제일 해보고 싶었던 것은 바로 이겁니다.

 

카카오-예방-접종-증명서
카카오-예방-접종-증명서

ㅋㅋㅋㅋ 카카오 예방 접종 증명서인데 라이언이 꿀 엄지 들어줍니다. 이게 너무 해보고 싶더라고요. 접종 완료하시면 coov어플을 다운로드하시고 인증받으신 후에 카카오톡으로 가셔서 QR코드 인증 탭에서 추가하실 수 있으세요 ㅎㅎ

 

접종 이후 저의 몸상태를 알려드릴게요!

 

  1. 첫날은 정말 크게 아프지 않았다. 팔이 가장 아프다는데 팔도 안 아프고 머리는 살짝 흔들리는 느낌이 있는 정도였기 때문에 자면 되겠지 싶었다.
  2. 다음 날 새벽에 4번이나 깨고 오한이 오고 이렇게 더운데 추위를 느껴서 이불을 두 겹을 덮었다.
  3. 그리고 팔이 굉장히 아파서 위로 들 수가 없고 조금만 움직여도 조금만 닿아도 뻐근함이 장난이 아니다.
  4. 아침에 먹은 타이레놀이 효과가 있었는지 지금은 팔 빼고 다른 곳은 아무렇지 않다.
  5. 대신 하루 종일 나른해서 계속 잘 수 있을 것 같다.

사람마다 다르게 나온다고는 하지만 저는 이 정도 겪었습니다. 근데 가벼운 정도? 여서 2차가 걱정이 되네요 8월 10일에 2차 후기로 돌아오겠습니다!!!

반응형

댓글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