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맛집

소요산 밑 추억의 연탄구이 맛집

by hamong 2021. 8. 9.
반응형

추억의연탄구이-입구

 

소요산 밑 동두천 맛거리에 위치한 추억의 연탄구이 고깃집에 다녀왔습니다. 아무래도 바로 앞에 산이 있다 보니 등산객분들이 많이 오시고 제가 갔을 때는 가족단위로 많이들 오시더라고요. 건물과 내부에서 느껴지는 로컬 맛집 분위기를 가진 고깃집입니다.

 


 

 

가장 중요한 영업시간

  • 매주 월요일 휴무
  • 화요일 - 일요일 11:00 - 21:00

 

냉면현수막

 

입구 앞에서 보니까 현수막 속 냉면이 보통 고깃집 냉면들과는 다르게 냉면집에서 나오듯이 나오는 것 같은 느낌을 풍기는 현수막이 달려있더라구요. 고기 먹고 후식으로 냉면 먹어봐야겠다 생각이 들더라고요.

 

추억의연탄구이-벽화

 

들어가서 방문자 QR코드 찍는 곳이 없어서 수기 작성을 마치고 앉기 전 벽에 보이는 그림들입니다. 뭔가 초등학생 때가 생각도 나고 귀엽더라고요. 추억이 새록새록 떠오르게 만드는 식당입니다.

 

메뉴판

 

추억의 연탄구이집의 메뉴판입니다. 점심으론 백반도 판매하고 있지만 저흰 연탄(초벌) 뽈살, 연탄(초벌) 뒷목 살, 연탄 고추장 불고기, 물냉면 이렇게 주문했습니다. 주문하고 나서 초벌 어떻게 하나 궁금했는데 생각해보니 차량 주차할 때 사장님 한분이 따로 초벌하고 계신 모습이 떠올라 직접 구경하러 갔습니다.

 

초벌하는모습

 

직접 이렇게 연탄 통을 이용해 초벌 해서 주시더라고요 토치를 이용해 구석구석 익혀주시는 섬세함을 볼 수 있었습니다. 그래도 맛이 가장 중요하겠죠? 더워서 찍자마자 바로 들어왔네요ㅋㅋ

 

초벌된-뽈살-뒷목살

 

초벌 된 뽈살과 뒷목 살이 나왔습니다. 사장님이 직접 오셔서 뽈살은 오래 구우면 질겨지니깐 같이 굽게되면 먼저 먹고 뒷목살 먹으라고 하셔서 그대로 했습니다.

 

고기-굽는-모습

 

한 번에 다 올려서 굽는 모습입니다. 위에 비계 살도 따로 주셔서 기름칠도 하면서 불판을 닦을 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보통 고깃집보다 화력이 좀 쎈느낌이어서 불은 조절해서 구우시는 게 가장 좋을 것 같습니다. 뽈살은 쫄깃한 식감과 연탄의 향이 조금 나면서 소금에 찍어먹으니 염통? 같은 느낌으로 고소하게 먹을 수 있었고 뒷목 살은 바삭할 정도로 구워서 먹었는데도 찔겨지지 않고 고기 잡내나 콤콤한 향이 나지 않아서 너무 좋더라고요 보통 돼지 목살 하면 저는 잡내가 잘 나서 싫어하는 부위임에도 불구하고 연탄 향으로 잡내를 잡아낸 것인지 전혀 나지 않아서 좋았습니다.

 

연탄고추장불고기

고기를 굽는 동안 연탄 고추장 불고기가 나왔는데 와 이거 진짜 별미입니다. 쫀득쫀득하면서 달짝지근한 맛도 나면서 살짝 매콤한 맛이 밥 한 공기 뚝딱하게 만들더라고요. 추억의 연탄구이를 혼자 가게 되시고 자기는 초등학생 입맛이다 싶으시면 꼭 드셔 보세요 밥도둑입니다.

 

상-차림

 

전체적인 상 세팅인데요. 진짜 필요한 것만 나오더라고요. 제 주관적인 생각입니다만 보통 이런 산 밑에 있는 식당들은 위생적으로 깔끔하지 않은 게 보통이라 생각하는데 전체적으로 깔끔하고 반찬도 고기와 조합이 잘 맞는 것들만 있어서 그런지 좋았습니다. 환기도 자주 하시는 것 같더라고요.

 

된장찌개

 

된장찌개가 심플하게 나오는데 이게 홍고추랑 호박, 양파, 두부 등이 들어가서 그런지 떠먹을 때마다 알차다 느낌입니다. 조미료 향이 강하지 않아서 제 취향에 잘 맞았습니다. 그렇게 한 끼 식사를 배불리 하고 후식으로

 

물냉면

 

주문한 물냉면입니다. 직접 다진 양념을 만들어서 만드신다고 하시더라고요. 그래서 그런지 고깃집 흔한 팩으로 나오는 육수 맛도 아니고 면도 얇고 흩어지는 면이 아니라서 맛있었습니다. 막국수 면같이 도톰하며 쫄깃한 식감과 시원하면서 새콤한 육수 그리고 매콤함을 더해주는 다진 양념의 맛이 괜히 식사메뉴로 냉면을 만드신 게 아니구나 싶었습니다.

 

 

소요산역 1번 출구에서 가까운 위치에 있는 추억의 연탄구이의 주차 공간은 가게 앞에 2~3대 정도 가능합니다. 제가 가게 앞에다 주차를 하고 나서 물어보니 가게 앞에 둬도 된다고 하셔서 그런 것 일수도 있으니 전화로 꼭 물어보고 가시는 것도 추천드립니다! 곧 가을이 올 텐데 가족 또는 친구들과 소요산 등산 후 시원한 냉면과 훈연 향이 물씬 나는 고기와 함께 즐겨보시는 건  어떨까요?

반응형

댓글31